LH, 건설현장 바른 우리말 사용 캠페인 시행

건설현장 일본어투 용어 및 건설 행정문서의 잘못된 표현 개선

파킹투데이 | 기사입력 2020/10/05 [11:29]
건설
LH, 건설현장 바른 우리말 사용 캠페인 시행
건설현장 일본어투 용어 및 건설 행정문서의 잘못된 표현 개선
파킹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0/10/05 [11:29]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바른 건설용어 퀴즈 온라인 포스터    © 파킹투데이


LH(
사장 변창흠)는 전국 건설현장에서 바른 우리말 사용 캠페인을 시행하고, 오는 9일 한글날까지 바른 우리말 건설용어퀴즈를 개최한다고 5일 밝혔다.

 

LH는 건설현장의 쉽고 바른 언어문화 조성을 위해 작년 10월 국립국어원과 협약을 체결하고, 국내 건설현장에 고착된 일본어투 건설용어를 쉬운 우리말로 개선하는 건설현장 우리말 바루기운동을 진행하고 있다.

 

올해는 근로자들이 보다 쉽게 우리말을 접할 수 있도록 일본어투 건설용어와 이를 다듬은 우리말을 표기한 손수건 6,000개를 전국 400여개 LH 건설현장에 전달했다. 또한 행정문서에서

사용되는 일본식 용어와 표현은 국립국어원의 감수를 거쳐 내년 상반기까지 바른 우리말로 개선할 예정이다.

 

예를들어 LH 건설관련 지침서, 공사 시방서나 현장설명서 등에 자주 사용되는 잉여나머지, ‘견본본보기로 바뀐다.

 

이외에도 국립국어원과 함께 임직원 대상 올바른 건설용어 사용 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일상에서 사용되는 잘못된 표현을 바로잡을 계획이다.

 

한편 9일까지 진행되는 바른 우리말 건설용어 퀴즈‘LH 체불 ZERO 상담카카오톡 채널을 친구 추가하면 누구나 응모 가능하며, 추첨을 통해 참여자 350명에게 상품권 등 경품을 증정한다.

 

강동렬 LH 건설기술본부장은 건설분야 최대 공공기관인 LH가 우리말 바루기 운동에 앞장서 품격있고 아름다운 건설문화가 자리잡기를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김기수 기자

ⓒ 파킹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