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남구, 307개 경사진 주차장 고임목 설치 '미끄럼 걱정 끝’

파킹투데이 | 기사입력 2021/03/25 [10:24]
스마트파킹
강남구, 307개 경사진 주차장 고임목 설치 '미끄럼 걱정 끝’
파킹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3/25 [10:24]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 파킹투데이


'
기분 좋은 변화, 품격 있는 강남'을 구현 중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차량 바퀴를 고정해 미끄럼사고를 막고자 관내 경사면 거주자우선주차장 60307면 배정자에 오는 6월까지 고임목(카스토퍼)을 순차 지급한다.

 

구가 주차면 배정자 1명당 고임목 1세트(2)를 무상으로 빌려주는 방식이다.

 

보관함에 비치하거나 와이어에 매다는 일부 자치구 방식과 달리 차량 보관으로 활용이 용이하고, 분실·파손 염려가 적다는 점이 장점이다.

 

앞서 구는 1년간 관내 주차장 전수조사를 시행해 사고 위험이 높은 것으로 판단되는 경사도 15도 이상 경사진 주차장을 선정했다.

 

논현동 200면과 청담(43도곡(33대치(12신사(10삼성동(9) 등이 해당한다.

 

구는 해당 주차장 20개 소에 미끄럼주의 안내표지판을 설치했으며, 올 상반기 추가로 60개 소에 안내판 120개를 배치할 예정이다.

 

한편, 개정 주차장법(일명 하준이법)이 지난해 6월부터 시행됨에 따라 경사진 주차장에는 고임목 등 미끄럼 방지 장치와 미끄럼주의 안내표지를 의무적으로 설치해야 한다.

 

황관웅 주차관리과장은 "고임목 활용도를 높여 안전관리 공백을 해소할 수 있도록 사전안내를 병행하고 있다""주차장 실태를 지속해서 조사해 사고 위험이 있는 곳은 즉시 조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기수 기자

 

ⓒ 파킹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