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C글라스, 현대차 아이오닉5에 안전유리 공급

앞유리, 도어유리, 뒷유리 등 아이오닉5용 차량 안전유리 전량 공급

파킹투데이 | 기사입력 2021/04/13 [09:05]
건설
KCC글라스, 현대차 아이오닉5에 안전유리 공급
앞유리, 도어유리, 뒷유리 등 아이오닉5용 차량 안전유리 전량 공급
파킹투데이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21/04/13 [09:05]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KCC글라스, 현대차 아이오닉5에 안전유리 공급   © 파킹투데이


국내 대표 종합 유리 기업인
KCC글라스(회장 정몽익)가 지난 323일 공개된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인 아이오닉5’에 안전유리를 공급한다.

 

아이오닉5는 현대자동차가 자체 개발한 전기차 전용 플랫폼인 ‘E-GMP(Electric-Global Modular Platform)’를 처음으로 적용한 전기차로 지난 325일 사전계약 접수를 시작한 이후 일주일 만에 35000여대가 계약되며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아이오닉5에는 전기차 전용 플랫폼을 활용한 넓은 실내 공간을 바탕으로 양방향 충전 시스템인 ‘V2L(Vehicle to Load)’,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AR HUD)’, 태양광 충전 지붕인 솔라 셀 루프(Solar Cell Roof)’, 디지털 사이드 미러 등 현대자동차의 최신 기술이 모두 집약돼 있다.

 

KCC글라스는 아이오닉5의 앞유리, 도어유리, 뒷유리를 포함한 차량 안전유리 전량을 공급하며 이에 더해 증강현실 헤드업 디스플레이용 앞유리와 솔라 셀 루프의 커버유리에도 최신 기술의 안전유리를 공급해 아이오닉 5의 첨단 기능을 지원한다.

 

KCC글라스 관계자는 국내 최대 자동차용 안전유리 제조 기업으로서 아이오닉5 공급을 통해 다시 한번 KCC글라스의 경쟁력을 입증했다라며 현대자동차의 차세대 전기차 라인업의 첫차인 아이오닉5 안전유리 공급을 시작으로 지속적인 고기능성 유리 개발과 안정적인 제품 공급을 통해 미래 자동차 안전유리 시장을 리드해 나가겠다라고 강조했다.

 

한편 국내 최대의 판유리 및 코팅유리 생산 기업인 KCC글라스는 경영 활동의 효율성을 높이고 경쟁력 강화와 기술개발역량을 집중하기 위해 지난해 자동차용 안전유리 제조 기업인 코리아오토글라스를 합병한 바 있다. KCC글라스는 합병을 통해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GM 등 국내 완성차 업체에 자동차용 안전유리를 공급하고 있으며 자동차 안전유리 시장 점유율 1위를 유지하고 있다.

 

김기수 기자

ⓒ 파킹투데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